• 아시아투데이 로고
“알로이스, 오징어게임 신드롬 숨은 수혜주…최대 실적 전망”

“알로이스, 오징어게임 신드롬 숨은 수혜주…최대 실적 전망”

기사승인 2021. 12. 09. 07: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IBK투자증권은 9일 알로이스에 대해 수출 대상국의 겨울 휴가 시즌과 스포츠 이벤트 등으로 인한 수요가 4분기에 뚜렷한 강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알로이스는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셋톱박스 업체로 지난 2019년 9월 IBKS 제9호 스팩과 합병을 통해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주력 제품인 안드로이드 OTT Box는 영상콘텐츠를 디코딩해 TV 등 디스플레이 디바이스를 통해 영상을 출력해주는 장치다.

이환욱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이 제품은 가격 대비 우수한 성능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여러 인터넷 회선에서 교차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이다”며 ‘제품 매출은 100% 해외 지역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오픈마켓(Open market, 일반 소비자)이 주력 시장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올해 3분기 누적 기준 주요 수출 지역 매출은 유럽 52.2%, 북미 30.7%, 중동 5.9%, 남미 3.2%, 아시아 등 기타 국가 7.9% 등이다“며 ”3분기 기준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81.3% 증가한 83억원, 영업이익은 15억원으로 160.5% 늘었다. 유럽 및 북미 등 선진국 시장에서의 매출 고성장이 이어졌으며 아시아 지역 신규 판매처가 확대되면서 외형이 성장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주요 수출 지역별 매출액은 유럽 43억원(+65.0%), 북미 25억원(+43.3%)을 기록했고, 아시아 및 기타 지역 매출이 전년동기대비 큰 폭으로 증가한 13억5000만원을 달성했다“고 전했다.

이 연구원은 ”최근 발행한 전환사채(CB) 및 신주인수권부사채(BW)로 조달한 자금은 원재료 확보 및 연구 인력 충원에 사용될 예정“이라며 ”향후 품질 고도화에 따른 제품 경쟁력 제고가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